NEWS

공지 역대급 꼰대에서 ‘높으신 분’으로 캐릭터가 바뀐 베테랑 배우, 손종학

2020-02-20

새로운 소재와 매회 더해가는 재미로 인기를 끈 드라마 <스토브리그>와 2월 12일 개봉한 <정직한 후보>를 본 사람이라면 낯익을 얼굴. 

바로 배우 손종학. 

그는 <스토브리그>에서 드림즈의 사장 고강선 역을, <정직한 후보>에서 김상표 당대표 역을 맡아 상반된 캐릭터를 보여줬다. 

1987년 처음 연극무대에 오른 후 꾸준한 활동으로 2003년 서울연극제 연기대상까지 받았던 손종학.

2007년 <황진이>(위), <만남의 광장>(아래), <스카우트> 등에서 단역으로 스크린 데뷔했다 .


비중 있는 조연으로 이름을 올린 건 2012년 <피에타>와 <내가 살인범이다>

이후 <스톤>, <도희야> 등으로 독립영화에 출연하다가 

2014년 한 드라마를 만나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렸으니 

신입사원 안영이(강소라)를 꼬투리 잡고 기죽이는 그의 완벽한 ‘꼰대’ 연기에 시청자들이 치를 떨 정도.

하지만  이 배역으로 CF도 찍고, <무한도전> 영화 특집에도 얼굴을 비췄으니 한편으론 그의 ‘인생 악역’인 셈.

드라마에서는 강한 인상 때문인지 (<욱씨남정기>), 악역(<실종느와르 M>), 임진왜란 일본 장수(<임진왜란 1592>) 등 유독 쎈 캐릭터로 자주 얼굴을 비췄다. 

연기 경력 33년째인 손종학 배우, 그가 남긴 연극무대의 경력처럼 스크린에서 남길 발자취를 앞으로도 기대해보자.


씨네플레이 성찬얼 기자 

원문링크↓
https://m.post.naver.com/viewer/postView.nhn?volumeNo=27502379&memberNo=31724756&vType=VERTICAL

A   서울시 강남구 언주로 148길 19, 청호빌딩 3층 라이트하우스

T   02) 3443-1955

F   02) 540-1057

E   lighthouse2020@daum.net

A   서울시 강남구 언주로 148길 19, 청호빌딩 3층 라이트하우스

T   02) 3443-1955    l    F   02) 540-1057    l    E  lighthouse2020@daum.net